Dictionary Walking

디지털 헬스케어 (Digital Healthcare)

디지털 헬스케어란? 

디지털 헬스케어 (Digital Healthcare)는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인 빅데이터, 인공지능, 사물인터넷(IoT), 웨어러블 디바이스가 의료분야와 융합된 것으로 환자 중심 서비스로 아프기 전에 미리 질병을 예방, 진단, 치료, 관리를 할 수 있는 것을 의미합니다.

한국은 특히 고령화 시대로 노령인구가 급 증가하고 있기에 질병 관리, 수명 증대, 건강한 삶 영위 등의 측면에서 수요자 역할이 강화가 집중되고 있어 모니터링, 진단, 예측 및 예방 등의 과정에서 수요자의 능동적 참여를 가능케하는 디지털 헬스케어(Digital Healthcare) 제품이나 서비스가 개발되어 각광받고 있습니다.

디지털 헬스케어(Digital Healthcare)의 가장 큰 성장 요인은 스마트폰의 대중화에 있습니다. 높은 스마트폰 보급률로 많은 사람들이 일상 생활 속에 스마트폰을 들고 다니기 때문에 디지털 헬스케어 장비를 만드는 회사는 스마트폰과 연동 시킨다면 굳이 복잡한 프로세서를 장비에 탑재 시킬 필요가 없기 때문에 장비 자체의 크기가 작아져서 소비자가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고 가격도 싸져서 누구나 편하게 사서 쓸 수 있게 되었습니다.

디지털 헬스케어(Digital Healthcare)에서도 여러 분야가 존재합니다. 모바일 앱이나 웨어러블 기기를 이용한 모니터링 서비스부터 시작해서 직접 병원에 내원할 필요없이 의사처방을 받아 약을 살 수 있는 원격의료(Telemedicine)과 심장진동 신호를 증폭하여 심장박동을 알 수 있는 카메라를 이용한 플랫폼까지 다양한 분야가 존재합니다.

집에서도 건강 관리가 가능한 시대가 열린 것 같습니다. 하지만 아직까지는 원격의료나 개인정보법 등의 법제도적인 문제로 인해 충분한 활성화가 되고 있지 못한 실정입니다. 그러나 여러 다른 나라에서는 조금씩 이러한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를 수용하여 법과 규제를 유연하게 만들기 시작하는 걸로 미루어 보아 큰 흐름 상 국내에서도 머지 않아 디지털 헬스케어가 가능해질 것으로 보입니다.

앞으로는 디지털 헬스케어와 관련된 정보와 기술 그리고 제품에 대해서 다뤄보도록 하겠습니다.

Exit mobile version